DHL 글로벌 포워딩, 아시아 태평양 지역 최초로 코로나19 항바이러스제 한국 수입 운송 담당

2022-01-17 17:32 출처: DHL

DHL가 전 세계 174개 국가에 걸쳐 약 18억회 분 상당의 백신 운송을 맡았다

본, 독일--(뉴스와이어) 2022년 01월 17일 -- 도이치포스트 DHL그룹의 화물 운송 주선 기업인 DHL 글로벌 포워딩(DHL Global Forwarding)이 한국에서 새롭게 승인된 코로나19 항바이러스제 수송을 담당하며 팬데믹 극복을 위한 노력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자사는 그동안 코로나19 백신 수송에 적극적으로 관여해 왔으며 전 세계 174개 국가에 걸쳐 약 18억회분 상당의 백신 운송을 맡았다.

송석표 DHL 글로벌 포워딩 코리아 대표이사는 “우리는 그룹 전반에 걸쳐 팬데믹 극복을 위한 전 세계적인 노력에 적극적으로 동참해 왔다. 전 세계 곳곳에 코로나19 백신을 빠르고 원활하게 수송하기 위해 자사의 전 세계 네트워크가 함께 힘을 모았다. 우리는 이제 환자와 커뮤니티를 위해 질병의 중증화를 크게 줄이는 항바이러스제 수송을 위해 다시 한번 노력할 것”이라며 “아시아 태평양 지역 국가 가운데 처음으로 코로나19 항바이러스제 치료제 수입에 나서는 한국에서 이번에 중요 수송 업무를 담당하게 돼 영광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일정 온도를 유지하고 드라이아이스 조치가 필요한 코로나19 백신과는 달리, 항바이러스제는 일반 의약품과 동일하게 섭씨 15~25도 범위에서 수송하는 방식이기 때문에 맞춤형 물류를 많이 요구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DHL은 항바이러스제 생산지인 독일에서 벨기에로 제품을 수송한 뒤 고부가 가치 단열 포장을 거쳐 한국으로 수송하게 된다.

송 대표이사는 “최대한 많은 이가 백신과 필요 치료제에 접근하도록 하는 것이 중요하다. 풍부한 경험을 축적한 글로벌 헬스케어 물류 네트워크 전문성을 통해 수송 과정 전반에 걸쳐 항바이러스제 무결성을 확보할 수 있는 자사는 사업 지역의 삶과 생활에 변화를 가져오도록 꾸준히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DHL의 글로벌 네트워크에 속한 9000여명의 생명 과학 및 헬스케어 전문 인력은 제약, 의료기기, 임상 시험 및 연구 기관, 도매업 및 유통 기업, 병원 및 헬스케어 사업자들이 밸류체인 전반에 걸쳐 서로 연결되게 하는 한편, 임상 시험부터 현장 검사에 이르는 모든 과정의 디지털화를 지원한다.

DHL의 헬스케어 산업 포트폴리오에는 △150명 이상의 의약품 전문 인력 △20곳 이상의 임상 의약품 창고 △인증을 획득한 연구 병동 100곳 이상 △GDP 규격 시설 15곳 이상 △135곳이 넘는 의료 배송 시설 △220개 국가와 지역을 담당할 수 있는 시간 내 도착을 보장하는 배송 네트워크 등이 있다.

물류 사업자들은 100억회분 이상의 백신을 전 세계 곳곳에 공급하기 위해 신속하게 의료 공급망을 구축해야 하는 과제를 안고 있다. 여기에는 30억 명에 달하는 인구가 거주하는 물류 인프라 저개발 지역도 포함된다.

DHL은 2020년 발표한 백신 물류 백서를 통해 앞으로 2년간 백신을 전 세계에 공급하기 위해서는 다양한 공급망 체계에 걸쳐 팔레트 선적 최대 20만회, 냉동 박스 1500만회 운송, 그리고 1만5000회의 항공 수송이 필요할 것으로 추정했다. DHL은 ‘Revisiting Pandemic Resilience’ 백서에서 (재)감염율을 낮추고 바이러스 변종 출현 속도를 늦추려면 연간 70~90억 도즈의 백신이 추가적으로 필요할 것으로 내다봤다.

한편 DHL 글로벌 포워딩은 2020년 4월 브라질, 에콰도르, 인도, 리투아니아, 폴란드, 러시아를 대상으로 약 130만개 이상의 한국산 코로나19 진단 키트를 항공으로 수송했다. 한국이 코로나19 진단 키트 최대 생산국 중 하나가 된 배경에 대해서는 DHL의 Logistics of Things에서 자세히 알 수 있다.

DHL 개요

DHL은 물류 업계를 선도하는 글로벌 브랜드다. DHL은 국내외 우편 서비스와 전자 상거래 배송 및 관련 솔루션 제공은 물론, 국제 특송 및 육해공 운송 서비스, 산업별 공급망 관리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서비스 포트폴리오를 자랑한다. 전 세계 220개 이상의 국가 및 지역에서 약 40만명의 DHL 직원들이 근무하고 있으며, 사람과 산업을 안전하게 연결해 지속 가능한 세계 무역 흐름에 이바지하고 있다. DHL은 전자 상거래, 기술, 생명과학 및 헬스케어, 엔지니어링, 제조업과 에너지, 자동차 및 유통 등 성장 가능성이 높은 시장과 산업에 전문 솔루션을 제공하며 ‘세계를 대표하는 물류 기업’으로 지위를 공고히 하고 있다. DHL은 도이치 포스트 DHL 그룹(Deutsche Post DHL Group)의 자회사며, 도이치 포스트 DHL 그룹은 2020년 660억유로 이상의 매출을 기록했다. 도이치 포스트 DHL 그룹은 지속 가능한 비즈니스 실행 및 사회와 환경에 대한 헌신을 통해 전 세계에 긍정적으로 기여하고 있으며, 2050년까지 물류 현장에서 발생하는 탄소 배출을 ‘제로(0)’로 달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